도쿄올림픽 참가 선수 연간 수입 순위

도쿄올림픽 참가 선수 연간 수입 순위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2020 도쿄올림픽에 참가하는 전 세계 200여 개 나라 1만1천명이 넘는 선수들의 최근 1년간 수입을 조사해 상위 9위까지 순위를 매겼다.

도쿄올림픽 참가 선수 연간 수입 순위
출처 - 연합뉴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19일 올림픽에 출전하는 200여 개국 1만1000여 명 선수들의 최근 1년간 수입을 조사해 상위 9위까지 순위를 매겼다.

미국프로농구(NBA) 브루클린 네츠에서 뛰는 듀랜트는 지난해 5월부터 올해 5월까지 7500만 달러(약 856억원)를 벌어 1위에 올랐다.

2위는 일본의 테니스 선수 오사카 나오미로 6000만 달러의 연간 수입을 기록했다.

3위도 미국 농구대표팀에서 나왔다. NBA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 데이미언 릴러드가 4050만 달러를 올렸다.

4위는 3450만 달러 수입을 올린 남자 테니스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다.

5위는 로리 매킬로이(골프·아일랜드)다. 매킬로이는 3200만 달러를 벌었다.

데빈 부커(농구·미국)와 니시코리 게이(테니스·일본)가 나란히 3050만 달러의 연간 수입을 올려 공동 6위를 기록했고, 크리스 미들턴(농구·미국)이 2700만 달러로 8위, 즈루 홀리데이(농구·미국)는 2300만 달러로 9위를 차지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